김제시 재향군인회, 국민화합 호남 영남 교류행사 가져
김제시 재향군인회, 국민화합 호남 영남 교류행사 가져
  • 김제=조원영 기자
  • 승인 2019.04.28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 재향군인회(회장 박영봉)와 안동시 재향군인회는 26일 진안 마이산 일원에서 제22회 호남 영남 국민화합 교류행사를 가졌다.

 김제시 재향군인회의 초청으로 추진된 이번 행사는 김제시와 안동시 재향군인회 회원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회원 간 상견례와 특산품 교환, 마이산 탑사 일대를 관람하며 탑사 돌탑의 신비함과 진안군 등 전북 지역을 이해할 수 있는 행사로 진행됐다.

 특히, 양 재향군인회는 북한의 전면적인 핵 폐기와 남북 정상이 약속한 모든 적대적 도발을 금지하는 약속을 지키고, 핵 및 미사일 실험을 일체 중단할 것을 촉구하는 호소와 결의문을 발표했다.

 박영봉 김제시 재향군인회장은 “북한이 핵을 폐기하지 않으면 세계평화와 동북아 안정을 파괴하는 행위라며, 이러한 국가적 안보위기에 시민들이 하나 된 마음으로 안보의식을 더욱 튼튼히 다질 것”을 호소했다.

 한편, 김제시와 안동시 재향군인회는 1998년부터 현재까지 20년간 자매결연을 맺은 후, 해마다 양 도시 간 교차 방문해 우의를 다져왔으며, 내년에는 안동시 재향군인회가 김제시 재향군인회를 초청할 계획이다.

 김제=조원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