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정호, 4타수 1안타…그레인키 3루타 폭발
강정호, 4타수 1안타…그레인키 3루타 폭발
  • 연합뉴스
  • 승인 2019.04.26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정호(32·피츠버그 파이리츠)가 안타 1개를 생산하며 타격감을 이어갔다.

강정호는 26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 PNC파크에서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 벌인 2019 메이저리그 홈경기에 5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 4타수 1안타 1삼진을 기록했다.

강정호의 시즌 타율은 0.167에서 0.172(64타수 11안타)로 올랐다.

피츠버그는 애리조나에 0-5로 졌다. 애리조나 4연전에서 싹쓸이 패배를 당하고 5연패에 빠졌다.

애리조나 선발투수 잭 그레인키가 7이닝 동안 2피안타 1볼넷 7탈삼진 무실점으로 피츠버그 타선을 봉쇄했다.

강정호는 2회 말 첫 타석에서 1루수 뜬공으로 잡혔고, 4회 말에는 유격수 땅볼에 그쳤다. 7회 말에는 루킹 삼진을 당했다.

9회 말 투수 히라노 요시히사를 상대로 좌전 안타를 쳤지만, 득점과는 무관했다.

그레인키는 타석에서도 생애 첫 3루타를 폭발하며 공격력도 자랑했다. 그레인키는 5회 초 피츠버그 선발투수 제임슨 타이언에게서 우월 3루타를 뽑아냈고, 다음 타자 재레드 다이슨의 우월 3루타에 득점했다.

그레인키는 앞서 올 시즌 들어 홈런 2개와 2루타 1개를 기록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