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오란 갓꽃들의 향연 옥정호 놀러오세요
노오란 갓꽃들의 향연 옥정호 놀러오세요
  • 임실=박영기 기자
  • 승인 2019.04.25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회 옥정호 꽃걸음 빛바람축제가 27일부터 28일까지 붕어섬과 요산공원 일대에서 열린다. 임실군 제공

“노오란 갓꽃들의 향연이 펼쳐지는 옥정호 꽃걸음 빛바람축제에 놀러오세요”

임실군이 천혜의 자연경관을 지닌 옥정호를 물들인 노오란 갓꽃들을 배경삼아 ‘옥정호 꽃걸음 빛바람축제’를 개최한다.

올해로 세 번째로 열리는 이번 축제는 오는 27일부터 28일까지 노오란 갓꽃들로 뒤덮인 옥정호 요산공원 일대에서 열린다.

운암면은 환상의 섬 옥정호 붕어섬과 물 안개길로 유명한 요산공원에서 다양한 프로그램이 가득한 봄꽃 축제를 선사한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아름드리 포토존과 수몰민들의 애환을 한눈에 보이는 옥정호 사진 전시전 등이 마련된다.

군 필봉굿을 비롯해 청소년댄스 경연대회, 생활문화예술동호회 공연, 연예인 초청 공연 등 알차고 흥미로운 프로그램들로 진행된다.

또한 운암면의 대표음식인 붕어매운탕과 튀김 등 다양한 향토 먹거리로 관광객들의 구미을 당기고 있다.

옥정호 요산공원에 위치한 붕어섬은 지난해부터 본격적으로 280억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붕어섬 생태공원을 조성해 평상시에도 수만명의 관광객들이 다녀가는 관광명소로 자리잡고 있다.

특히 지리적으로 전주근교에 위치하고 도시민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갓꼿을 비롯한 튤립, 왕수선화, 비올라, 백합 등 3만여 평의 광활한 대지에 심어 현재 황금물결 장관을 이루고 있다.

이번 축제를 추진한 김경운 지역발전협의회장은 “운암의 상징적 관광명소로 각인된 옥정호 드라이브코스와 붕어섬 그리고 국사봉을 연계한 옥정호 꽃걸음 빛바람축제에 많은 관광객이 찾아올 것”이라며 “관광객들의 불편함이 없도록 축제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심 민 임실군수는 “천혜의 자연경관을 지닌 옥정호에 갓꽃들이 활짝 피어서 많은 상춘객들이 찾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축제 기간 동안 만발한 갓꽃도 구경하시고 다양한 체험 및 문화를 맘껏 즐기시며 행복하고 아름다운 임실의 추억을 많이들 담아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임실=박영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