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오는 2028년까지 500만그루 식재
군산시, 오는 2028년까지 500만그루 식재
  • 정준모 기자
  • 승인 2019.04.22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가 오는 2028년까지 500만 그루 나무를 심는다.

 특히, 시는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한 ‘미래 숲 조성 사업’ 성공을 위해 헌수 운동에 본격 돌입했다.

 일착으로 군산산림조합(조합장 고석빈)이 나섰다.

 조합은 22일 총 4천500만원 상당의 사업 추진 의향서를 제출했다.

이에 따라 시는 향후 산업단지 내 생말공원에 대왕참나무 밑동지름 12㎝의 큰 나무 80본을 식재할 계획이다.

  또한, 대야면에 사는 독지가가 반송 23그루를 기증했다.

이 나무들은 중앙동 신청사 주민센터 화단과 월명동 신흥공원에 심어져 청정한 환경 조성과 미관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군산시 산림녹지과 심문태 과장은 “쾌적한 도심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녹색 도시 숲 가꾸기에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한편, 군산 미래의 숲 조성 시민참여 헌수운동에 동참을 원하는 시민 또는 단체는 시 산림녹지과(454-4454)로 문의하면 된다.

군산=정준모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