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장애인체육회 임직원, 장애인사이클 국가대표 격려
전북장애인체육회 임직원, 장애인사이클 국가대표 격려
  • 남형진 기자
  • 승인 2019.04.18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장애인체육회 임직원들이 18일 순창군 장애인체육관을 찾아 전지훈련중인 장애인사이클 국가대표 선수단 12명을 격려했다.

장애인사이클 국가대표 선수단은 지난달 26일부터 18일까지 24일 동안 순창공설운동장, 순창장애인체육관 및 순창군 도로 일원에서 집중 전지훈련을 실시했다.

이번에 순창에서 전지훈련을 마친 장애인사이클 국가대표 선수단은 오는 23일부터 우즈베키스탄에서 개최되는 아시아도로사이클대회에 출전하는데 전북 소속 선수 3명(이도연, 김용기, 최지윤)와 지도자 3명 등 모두 6명이 함께 대회에 참여한다.

전북장애인체육회 노경일 사무처장은 “대회 코스와 흡사한 지형을 가진 우리 지역 순창에서 훈련을 통해 장애인사이클 국가대표 선수들이 국제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기를 기대한다”며 “아시아 대회에 출전하는 전북 소속 국가대표 선수단의 선전도 기원한다”고 말했다.

 

남형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