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섭 정읍시장 4.16 참사 5주기 세월호 영화 관람
유진섭 정읍시장 4.16 참사 5주기 세월호 영화 관람
  • 정읍=강민철 기자
  • 승인 2019.04.16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진섭 정읍시장이 세월호 5주기를 하루 앞둔 15일 저녁 세월호 참사를 소재로 한 영화를 관람했다.

유 시장은 이날 시 간부 공무원과 정읍시의회 의원 부부들과 함께 시내 한 극장을 찾아 세월호 유가족의 일상을 담은 영화 ‘생일’을 관람했다.

시에 따르면 영화 관람은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사고로 희생된 학생과 교사들을 추모하고, 아픈 기억을 안은채 살아가는 유가족의 마음을 생각하며 범시민적 안전의 중요성을 일깨우는 계기를 마련하자는 유 시장의 제안으로 이뤄졌다.

유 시장은 “고 2학년과 초 6학년 두 아이를 둔 아버지로서 슬픔과 안타까움을 감당할 수 없었다”며 “정확한 사고 원인을 밝혀서 다시는 그런 비극이 일어나지 않도록 국민 모두가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특히 “자치단체장으로서 가장 중요한 책무가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일임을 다시 한번 가슴 깊이 새겼다”며 “시민 모두가 안전한 정읍, 국민 모두가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어 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영화 생일은 2014년 4월 16일 세월호 사건으로 세상을 먼저 떠난 아들 ‘수호’에 대한 그리움을 안고, 저마다의 방식으로 수호를 애도하며 살아가는 ‘순남’의 가족 이야기를 담고 있다.

정읍=강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