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 성원고‘치매극복 선도학교’지정
남원 성원고‘치매극복 선도학교’지정
  • 양준천 기자
  • 승인 2019.04.15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보건소(소장 이순례)는 지난해 남원여자고등학교에 이어 15일 남원성원고등학교를‘치매 극복 선도학교’로 지정하고 현판식을 가졌다.

치매극복 선도단체(기관) 학교는 2018년도에 5개소를 지정한데 이어 올해 남원성원고등학교가 6번째로 지정됐다.

치매극복 선도학교는 전교생과 교직원이 치매파트너 교육에 참여해 치매 예방에 힘쓰고 치매 환자와 가족을 이해하는 동반자가 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협력기관이다.

남원시 치매안심센터와 남원성원고등학교는 학생들이 치매 친화적 사회를 만들기 위해 치매 극복 청소년 리더로써 참여하고 일상생활 속에서 치매 환자에게 먼저 다가가 배려하기, 치매인식개선 캠페인 참여 등 각종 교육을 통해 배운 정보를 주변에 알리는 등 치매극복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추진하게 된다.

남원=양준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