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승환, 1이닝 1실점…3타자 연속 안타 허용
오승환, 1이닝 1실점…3타자 연속 안타 허용
  • 연합뉴스
  • 승인 2019.04.10 1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균자책점 3.00에서 4.50으로

오승환(37·콜로라도 로키스)이 3타자 연속 안타를 허용하며 1이닝 1실점을 기록했다.

오승환은 10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의 쿠어스필드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 경기 애틀랜타 브레이브전에서 1-5로 밀린 8회 초 등판, 1이닝 3피안타 2탈삼진 1실점을 기록했다.

평균자책점은 3.00에서 4.50으로 올랐다.

출발은 좋았다. 오승환은 '삼구 삼진'으로 조시 도널드슨을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웠다.

하지만 3∼5번 타자를 상대로 연속 안타를 맞았다.

프레디 프리먼과 2볼-2스트라이크로 맞서다 2루수 내야안타를 내줬다.

로널드 아쿠나 주니어와는 풀카운트로 맞서다가 중전 안타를 맞아 1사 1, 3루에 몰렸다.

이어 닉 마커키스에게 중전 적시타를 허용하며 1점을 잃었다.

오승환은 이어진 1사 1, 2루에서 댄스비 스완슨을 헛스윙 삼진으로 잡으며 안정을 찾았다.

다음 타자 오지 올비스 타석에서는 2루 주자 아쿠나가 3루로 쇄도하다가 잡히며 이닝이 끝났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