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 성내면, 화재피해 이웃돕기 발벗고 나서
고창 성내면, 화재피해 이웃돕기 발벗고 나서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19.04.09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 성내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의용소방대가 8일 관내 화재피해 현장을 찾아 피해주민을 위로하고, 복구 작업을 도왔다.

 앞서 지난 3일 오후 성내면 월봉마을 한 주택에서 화재가 발생해 홀로계신 80세 어르신의 집과 가재도구 등이 모두 타면서 막대한 피해를 냈다.

 이날 복구작업에선 그간 엄두를 못 내던 화재현장을 정리하고, 쓰레기를 수거하는 등 주변을 정리했다. 특히 피해주민의 손을 꼭 잡고, 위로를 전하며 이웃간의 정을 나눴다.

 성내면은 여러 복지시스템을 연계해 빠른 시일 내에 피해 어르신이 안정을 찾을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고창군 성내면 박호인 면장은 “한창 바뿐 농사철에 이렇게 귀한 시간을 내어 복구현장에서 내 일처럼 협조해주신 위원들에게 감사하다”며 “이번 봉사활동이 화재 피해 어르신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