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예비귀농귀촌인 30명 대상 현장실습교육
부안군 예비귀농귀촌인 30명 대상 현장실습교육
  • 방선동 기자
  • 승인 2019.04.09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농업기술센터(소장 이조병)에서는 부안지역으로 귀농귀촌정착을 희망하는 수도권 예비 귀농귀촌인 30명을 대상으로 8일부터 12일까지 진서면 곰소문화원과 부안군 일원에서 현장실습교육을 실시한다.

  수도권 예비귀농인 현장실습 교육은 부안으로 귀농정착전 지역에 대한 사전 체험을 위한 프로그램으로 정책소개, 성공사례, 선배 귀농 농가견학, 간담회 등 다양한 교육일정을 통하여 실질적인 귀농설계에 대한 다양한 비전을 제시한다.

 현장실습교육은 귀농에 대한 이론과 실습을 병행한 프로그램으로 부안군만의 차별화된 교육특색을 살려 귀농귀촌팀장을 비롯해 귀농귀촌협의회 임원들이 동참해 개별 밀착상담으로 교육생의 귀농귀촌의 의지를 확고하게 하고 있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환영사에서 “인생 2막을 새롭게 설계하시는 예비 귀농귀촌인 여러분께서 마음 편히 귀농할 수 있도록 준비단계인 상담부터, 실행과정, 정착과정까지 진행하는 시스템 정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면서 부안군에 대한 신뢰감을 바탕으로 정착을 권유했다.

교육에 참석한 교육생들은 “정착희망 지역인 부안의 귀농귀촌 교육을 통해 좋은 귀농선배들을 만날 수 있는 뜻 깊은 자리로서, 귀농 실천시 발생하는 문제점과 해결방법 등을 배우는 좋은 기회를 갖게 되었으며, 반드시 부안으로 귀농하여 화려한 인생 2막을 만들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