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불법폐기물 처리 박차
군산시 불법폐기물 처리 박차
  • 정준모 기자
  • 승인 2019.04.09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가 관내 불법 폐기물 처리에 박차를 가한다.

 9일 군산시에 따르면 이날 현재 불법으로 보관중인 폐기물은 총 1만5천톤으로 집계됐다.

 이 가운데 8천300톤은 제주시에서 몰래 반입돼 군산자유무역지역 내 물류창고에 방치된 폐기물이다.

 시는 이들 폐기물을 연내 처리한다는 방침을 세우고 행정력을 집중하기로 했다.

 불법 폐기물의 원인자를 찾아내고 조치 명령을 취해 올해 안 행정 처분을 모두 끝낼 예정이다.

 아울러 처리 비용 문제로 차질에 대비, 환경부에 행정대집행에 필요한 예산을 신청했다.

 한편, 제주시 폐기물은 제주시가 약 23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처리할 것으로 알려졌다.

 군산시 자원순환과 진희병 과장은 “불법투기 폐기물을 수시 파악하고 발생이 예상되는 사업장에 대해 특별점검을 벌이는 등 불법폐기물 발생을 원천 차단하겠다”고 말했다.

군산=정준모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