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사무관 승진자에 조선시대 교지 임용장 전해 ‘눈길’
고창군, 사무관 승진자에 조선시대 교지 임용장 전해 ‘눈길’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19.04.07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고창군이 사무관(5급) 승진 공무원들에게 조선시대 왕이 신하에게 주는 임명장 교지(敎旨)를 수여해 눈길을 끌고 있다.

 고창군은 5일 사무관 승진 임용식을 열고 대상자 8명에게 ‘교지’ 임용장을 전달했다. 교지는 조선시대 왕이 4품 이상 관리에게 주던 관직 임명장이다.

 교지 임용장은 종이를 천에 붙인 두루마리 형태다. 고창군은 군 행정의 중추적 역할을 하는 사무관에게 강직하고 청렴하게 군정에 임하라는 뜻으로 교지 임용장을 제작했다고 밝혔다.

 붓글씨로 정성스럽게 제작된 교지 임용장을 받은 사무관들은 조선시대 청백리 자세와 자부심을 갖고 면사무소 면장 등으로 근무하게 된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지방공무원의 꽃인 사무관이 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초심을 잃지 말고 군민 복리 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