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인삼 저온피해 예방 총력 대응
진안군, 인삼 저온피해 예방 총력 대응
  • 진안=김성봉 기자
  • 승인 2019.03.25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이 이상 기온에 따른 인삼 저온피해 예방을 위해 총력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군은 농촌진흥청 관계자와 함께 현지조사를 추진하고 있으며, 4월 초 인삼 조기 출아에 대비해 해가림시설과 방풍울타리 조기 설치를 독려하고 있다.

 저온피해 예방에는 인삼 출아기 예측이 중요한 만큼 최신 기상정보를 제공하고 있으며 농촌진흥청 전문가들과 협력하여 기술지도에 임하고 있다.

 지난해 3월 이상고온으로 조기 출아가 진행된 관내 인삼밭에서 4월 7일 영하 기온으로 떨어지면서 진안군 인삼 재배면적 621ha 중 72%인 449ha가 저온피해를 입었다.

 반면, 인삼 해가림망과 방풍울타리 설치가 빨랐던 일부 농가는 저온 피해가 적었으며 수세 회복이 빨라 대부분 회복된 것으로 나타났다.

 진안=김성봉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