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생활민원팀 민원 해결사 역할 톡톡
진안군 생활민원팀 민원 해결사 역할 톡톡
  • 진안=김성봉 기자
  • 승인 2019.03.25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 생활민원팀이 소외계층의 생활 불편을 현장에서 해결해 주고 있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타 민원부서 공무원들의 귀감이 되고 있다.

 진안군 생활민원팀은 보일러, 상· 하수도, 전기설비, 집수리 등 다양한 주민 생활민원을 직접 찾아가 신속히 해결해 주며 주민불편 해결사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6급 담당(전기운영직)과 공업직, 기계운영직 전문공무원 등 총 5명으로 구성된 이들은 군민들이 생활 불편사항을 신고하면 바로 출동해 서비스를 제공한다.

 지난 21일에는 백운면 동창리 석전마을에 사는 차상위계층 정모(82)씨가 전기온수기를 설치, 일상생활에 큰 도움을 주고 동향면 길모(65)씨 기름보일러 문제를 해결하는 등 소외계층 군민의 크고 작은 불편해소에 적극 나서고 있다.

 또 관내 6,500여 개 가로등(보안등)의 신속한 민원 처리로 군민들의 야간 방범 활동에 불편을 해소 하고 있다.

 군은 2017년 2,445건, 2018년 2,701건 등 1년에 2,500여 건의 생활 불편사항을 접수해 신속히 처리하고 있다. 지난해의 경우 보일러 161건, 집수리 66건, 전기시설 172건, 상·하수도 142건, 가로등 2,124건, 기타 36건 등 2,701건의 다양한 생활민원을 해결했다.

 진안=김성봉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