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삼곤 에세이 칼럼 ‘새만금잼버리축전 아리랑’
고삼곤 에세이 칼럼 ‘새만금잼버리축전 아리랑’
  • 김미진 기자
  • 승인 2019.03.13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 해전 장편소설 ‘새만금 아리랑’으로 실존인물을 통해 6.25 전쟁 당시 굴곡진 역사와 파란만장한 인생을 조명했던 고삼곤씨가 이번에는 에세이 칼럼집을 펴냈다.

‘2023년 새만금잼버리축전 아리랑(도서출판 북매니저·2만원)’은 지난 40여 년 동안 중앙과 지역의 각종 매체에 게재해왔던 에세이 칼럼, 기고문 중에서 최근 작품을 간추려 묶어낸 책이다.

 총 5부로 구성된 책에는 팔순이 넘도록 새만금에 애착심을 가슴 속 깊이 담아온 그 흔적이 페이지마다 담겨 있다. 그도 그럴 것이 저자는 “새만금 갯마을 소금벌 모듬땅에서 출생했다”고 밝히고 있다.

 고삼곤씨는 “일제강점기와 6.25전쟁수난기 전근대사 및 현대 사회 구성원으로 살아온 내 자신이 간절히 바라는 소망은 세계 최고의 새만금 땅에 국제열차, 국제항구, 국제공항, 세계 최고의 관광지로써 2023년 새만금에서 개최되는 국제스카우트잼버리대회가 대성공을 이룩됐으면 하는 것이다”고 밝혔다.

김미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