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 보건의료원 장례식장 1회 용품 줄이기 나서
무주 보건의료원 장례식장 1회 용품 줄이기 나서
  • 무주=임재훈 기자
  • 승인 2019.03.04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주군 보건의료원 장례식장이 종이컵과 식탁보(생분해성 제품 활용)를 제외한 모든 식기(밥 · 국그릇, 접시, 수저)를 다회용으로 전환하는 등 1회 용품 줄이기에 앞장서 눈길을 끌고 있다.

 그동안 조리 도우미(7개조 21명)들과의 간담회를 개최, 다회용품 사용에 대한 공감대 확산에 주력해왔으며 장례식장 조리실을 개선하는 등의 구체적인 준비를 끝냈다.

 식기세척기와 싱크대 등 필요 장비와 식기류를 구입·비치하고 식기세척기 사용법 교육까지 마무리한 무주군 보건의료원은 장례식장 이용 계약서에 1회 용품 반입 금지조문을 기재해 알리는 등 다회용품 사용을 정착시킬 방침이다.

 군 보건의료원 유성현 보건행정 팀장은 “그동안 1회 용품 사용규제에도 불구하고 유족이 구입하거나 상조회사에서 제공할 때에는 예외적으로 사용할 수 있어 우리 군 장례식장에서 사용하는 1회 용품만 5톤에 달했다”라며“환경을 먼저 생각하는 장례문화 조성도 반딧불이의 고장 청정무주가 앞장서야한다는 사명감과 각오로 1회 용품 대신 다회용품 사용 정착과 확산에 주력해 나갈 방침”이라고 했다.

 이어 “다회용품 사용으로 인한 위생문제가 야기되지 않도록 관리에 더욱 철저를 기하도록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무주=임재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