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산고 자사고 존폐
상산고 자사고 존폐
  • .
  • 승인 2019.03.03 15:54
  • 댓글 28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0년1월 정부가 자사고를 없애려하자 자사고인 상산고 홍성대 이사장은 "학교를 당장 그만두고 싶은 심정"이라고 토로하면서 허탈감이 컸다고 한다.

 ▼한 해에 수십여억원 씩 사재등을 들이면서 상산고를 명문고로 만들었기 때문이다.홍 이사장은 "수학의 정석"저자로 판매 수익금을 모아 1981년 상산고를 설립하고 2002년 자립형사립고로 전환. 2011년 자율형사립고로 명칭을 바꿔 오늘날 전국 중학생이 선호하는 명문고로 자리하고 있다.

 ▼ 현재 입학정원의 20%를 지역인재로 선발해 지역 인재의 유출을 막는 등 지역사회에 나름대로 기여하고 있다는 평가다.그러나 5년마다 시행하는 재지정 평가를 앞두고 전북교육청이 재지정 기준 점수를 타지역 교육청보다 높여 책정하는 등 재지정에 부정적인것 아니냐는 의혹으로 학부모등 지역사회에서 큰 반발을 사고있다.

 ▼ 자사고는 2002년 고교교육의 다양화.특성화.수월성 방안의 하나로 운영되는 고교 유형이다. 자사고가 대학수학능력시험 성적및 학업성취도에서 일반고 상위 20%~30% 학생 수준의 인재 교육효과를 보였다는 한국교육정책평가원의 분석도 있다. 노무현 정부 평가에서도 수업의 질이 개선되는 등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보도되기도 했다.

 ▼ 자사고, 외고 등이 학생 선호도가 높아 갈수록 교육평등에 반한다는 지적의 대상이 되고 있다. 2010년 국정감사장에서 여당 국회의원들은 "적폐로 생각한다". 어느 교육감은 특혜.특권의 교육 불평등 시스템으로 사라져야 한다는 주장도 했다.물론 전북교육청의 교육정책을 부정하는 것은 아니다. 4차산업 시대의 교육핵심은 이를 헤쳐나갈 인재를 키우는 것이기에. 자사고 상산고의 존폐에 관심을 갖는 이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8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수학의 정석 2019-03-06 08:43:15
전북만 유독 높은 기준점수와 없던 항목까지 만들어 대통령 공약을 이행한다며 잘못된 평가를 진행하려 합니다 전북 교육청만 귀와 눈을 닫고 대화에 나서지 않고 있습니다 상산고는 지켜져야합니다

서울사람 2019-03-05 14:56:43
지금은 4차산업시대를 앞두고 이미 많은 변화가 일어나고 있습니다 공간을 초월하고 산업을 초월한 새로운 변혁을 받아들이기 위해 벌써 부터 많은 조짐이 일어나고 있고 이에 맞는 인력을 양성하고자 심각한 고민이 필요합니다 그런데 한 개인의 불공정한 이념을 지키기 위해 상산고를 폐지한다니요 수십년간 힘들게 키워온 거목을 다 잘라내고 평평하게 만들어 내면 아름다운 전북의 숲이 만들어진다고 생각합니까? 지금은 전북의 미래에 대해 누가 고민하고 있기는 한건지요? 매우 안타까운 심정으로 글을 남깁니다

Greatjob 2019-03-04 23:50:32
자사고 재지정평가 기준이 다른10개 시도교육청은 70점인데 전북교육청만 유일하게 상산고를 80점을 기준으로 폐지 결정을 합니다.
이것은 형평성에 어긋나고 공정하지 않습니다.

자사고가 잘 운영되고 있는지 평가를 위한 점수가 아니라 무조건 자사고를 일반고로 전환시키기 위한 커트라인 점수입니다.

교육은 백년지대계라 했습니다. 정치이념이 아닌 진정한 교육을 위한 정책이어야 합니다.

이번 자사고 평가는 정치이념을 위한 평가입니다.

상산고는 절대 입시학원이 아닙니다.

공부하고자 하는 전국의 학생들이 모여 서로 알려주고
공부하는 상생의 장 입니다.

재지정 평가점수를 70점으로 공정하게 해 주시고 불합리한 근거에 의한 사회배려자 평가점수를 수정해 주십시요.

상산고는 명문학교로 다른학교들에 모범이되는 학교입니다. 죽이지 말아주십시요. 부탁드립니다.

상산지킴이 2019-03-04 23:30:35
상산고는 전북만의 것이 아닙니다
전국각지에서 온 학생,학부모의
것입니다^^
전북교육감 김승환의 독단적인
행보와 안일한 업무 행정에
규탄합니다

전주시민 2019-03-04 12:23:17
맹모삼천지교 라는 말이 있습니다. 자녀의 교육을 위해서라면 3번 이라도 이사를 한다는 이야기지요
서울 대치동의 집값이 비싼 이유도 자녀 교육을 위해 이사를 올려고 하는 사람이 많아서 입니다
자사고인 상산고 에서는 지역에서 인재를 20% 뽑습니다. 상산고에 자녀를 보내기 위해 전주로 이사를 오는
학부모들이 적지않게 생겨날 것이라 생각됩니다. 김승환 교육감님은 지역을위해 없는 명문학교를 만들려고
하는것이 아니라, 기존에 있는 그것도 우리나라 최고의 명문고등학교인 상산고를 어떻게 해서라도 없앨려고
하는데, 교육감님은 도대체 전북 교육감이 맞는지 여쭤보고 십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