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사립작은도서관 운영자 교육
전주 사립작은도서관 운영자 교육
  • 이방희 기자
  • 승인 2019.02.20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가 마을사랑방 역할을 수행해온 사립작은도서관 운영자들의 회계역량을 강화하고 나섰다.

전주시립도서관은 19일 전주지역 사립작은도서관 운영자를 대상으로 ‘2019년 사립작은도서관 운영설명회’와 ‘회계교육’을 함께 실시했다.

 이날 교육에는 41개 사립작은도서관 대표자와 운영자가 참석한 가운데 △전주시 지원 2019년 사립작은도서관 사업안내 △각종 공모사업 소개 △보조금지원에 따른 사업계획서 및 정산·실적보고서 작성방법에 대한 교육 등이 진행됐다.

 이와 관련, 전주지역 사립작은도서관은 지난 1월 등록된 도서관을 포함해 총 83개관으로, 시는 나날이 규모가 커지는 작은도서관 활성화를 위해 매년 △운영평가를 통한 우수 사립작은도서관 도서구입비 지원 △특화프로그램 공모사업 지원 △작은도서관 담당자 역량강화 교육 및 벤치마킹 견학 개최 △찾아가는 독서문화프로그램 등을 추진해오고 있다.

 박용자 전주시 완산도서관장은 “열악한 상황에서 운영되는 경우가 많은 사립작은도서관이 앞으로 질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협력하겠다”면서 “교육을 통해 더 많은 작은도서관 담당자들이 서류작성의 어려움을 탈피하고 행정의 문턱을 낮출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방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