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구제역 방역 총력
진안군 구제역 방역 총력
  • 진안=김성봉 기자
  • 승인 2019.02.14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이 구제역 청정지역 사수를 위해 방역에 주력하고 있다.

 최근 경기도 안성 소재 농장에서 구제역이 발생함에 따라 군은 가축방역대책본부를 가동해 비상체제에 돌입했으며 진안 IC, 성수 풍혈냉천 인근에 거점소독시설 2개소를 설치했다.

 소독약 비축분 700kg을 농가에 배포하고, 설 연휴기간 소·돼지 5만5,000두를 긴급 백신 접종을 하는 등 발 빠른 초동대응에 나섰다.

  더불어 읍·면 전담공무원과 공수의를 통해 농장 예찰과 점검을 강화했다. 또한, 무진장축협과의 공조를 통해 소규모 농가에 대해서는 공동방제단 소독지원과 방역 취약시설 생석회 도포 등 차단 방역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군 관계자는 “구제역 발생지역과 역학적 연결고리는 적지만 구제역 확산 가능성을 염두고 구제역이 종식될 때까지 방역에 만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진안=김성봉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