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미술관, 강정진 초대전 ‘자연을 유희하다’
전주미술관, 강정진 초대전 ‘자연을 유희하다’
  • 김영호 기자
  • 승인 2018.12.27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정진 作 자연의 유희
 전주미술관(관장 김완기)은 내년 1월 20일까지 기획전시실에서 ‘자연을 유희하다’란 주제로 강정진 예원예술대학교 교수의 초대전을 연다.

 겨울방학을 맞아 특별 기획된 이번 전시회는 강정진 교수가 최근까지 자연을 모티브로 제작한 작품 26점을 선보인다.

 전시 구성은 추상 작품과 구상 작품으로 나뉘는데 작가의 정신에 내재된 암묵적인 자연에 대한 그리움을 작품들로 표현했다.

 또한 강 교수만의 독창적인 색채와 치밀한 조형 감각을 바탕으로 자연의 이상향을 노래하고 있으며, 그의 작품 철학을 회화에 적용하면서 독자적인 길을 걷고 있는 조형 언어와 자연 유희를 극대화하기도 했다.

 전주미술관 김완기 관장은 “겨울방학 특별 기획으로 마련된 강정진 교수의 화폭에 내재된 자연의 유희를 통해 현대를 살고 있는 물질적인 풍요를 잠시 내려놓고 관람객들이 심신을 정화시키는 편안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김영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