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도 전북체육특별대상 단체상 ‘전북정구협회’
2018년도 전북체육특별대상 단체상 ‘전북정구협회’
  • 김혜지 기자
  • 승인 2018.12.18 1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회를 앞두고 매일 연습하면서 선수들과 단합력을 키워온 것이 이번 우승까지 이어진 것 같습니다. 이번 체육특별대상에서 단체상까지 받게 돼 매우 기쁘고 개인 능력뿐만 아니라 선수들과의 화합 또한 중요하다는 것을 다시 한 번 깨달았습니다.”

2018년도 전북체육특별대상에서 단체상을 수상한 전북정구협회 소속 선수들은 그동안 출전했던 대회들이 여전히 기억 속에 선명하다. 숱한 대회들은 각자 부족한 부분을 끊임없이 보완하고 동료 선수들과 최선을 다하는 유일한 시간이었고, 협회의 안정적인 지원과 체계가 없었다면 이뤄낼 수 없는 결실이었기 때문이다.

전북정구협회 선수들은 “서로 의지하고 밤낮으로 연습해온 시간들은 긴장감이 도는 수많은 대회에서 실력을 발휘할 수 있는 소중한 자양분이었다”며 “협회의 지원과 응원이 없었다면 이룰 수 없는 일을 것이다”고 말했다.

초등학교 때부터 정구를 해온 이정운 학생(순창제일고·고2)은 “전국체전을 위해 한 달 넘게 쉬지도 못하고 운동했는데 그 때는 정말 힘들었고 우승에 대한 부담감도 컸지만 좋은 결과를 얻게 돼 매우 뿌듯하다”며 “향후에 실업팀으로 들어가 아시안 게임에서 뛰어보는 게 꿈이다”고 말했다.

서범규(순창제일고·고1) 학생은 “올해 고학년들이 별로 없어서 성적내기가 힘들줄알았는데 생각보다 좋은 성적 나왔다”며 “주니어 국가대표로 발탁돼 국제대회에서 우승컵을 거머쥘 때까지 열심히 협회에서 실력을 키울 생각이다”고 말했다.

김혜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