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농생명식품 ‘6차 산업 학술대회’ 열어
고창군 농생명식품 ‘6차 산업 학술대회’ 열어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18.12.18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군수 유기상)은 ‘고창 복분자 6차산업화지구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17일 군청 5층 대회의실에서 ‘고창 6차산업 학술대회’를 열었다.

 이날 귀농귀촌협의회, 청년벤처스, 4-H연합회, 농촌관광연구회, 농식품업체, 농업관련 연구회 및 작목반 회원, 중국대학교수, 우석대학교 학생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생명수도 고창의 발전방안을 모색했다.

 학술대회에는 고창군수의 축사를 시작으로 참여정부 대통령자문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을 지낸 이민원 교수와 한·중 지역 혁신학회 회장 풍지백 교수의 고창 6차산업과 농업인들을 위한 격려사가 이어졌다.

 학술대회에선 우석대학교 호텔항공관광학과 학생들이 한 학기 동안 귀농귀촌, 축제, 음식, 관광의 4가지 테마로 ‘청년들이 떠나지 않는 고창’, ‘대한민국 농업의 시작 시농대제’, ‘딜리셔스 고창’, ‘캠핑의 메카 고창 그리고 캠핑푸드’ 등에 대한 톡톡 튀는 아이디어를 발표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이번 학술대회를 통해 농생명식품산업 수도 고창의 다양한 비전을 찾을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었다”며 “앞으로 군정을 추진하는데 있어 군민이 머리를 맞대고 함께 고민하고 해답을 찾아 간다면 한반도 첫 수도 고창은 달라질 수 있다”고 말했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