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군 건강가득 소득농업 실현 박차
무주군 건강가득 소득농업 실현 박차
  • 무주=임재훈 기자
  • 승인 2018.11.22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주반딧불농ㆍ특산물 한마당축제 평가회가 22일 농업기술센터 2층 세미나실에서 개최됐다.

 이날 평가회는 행사결과에 대한 면밀한 분석과 농가들의 의견을 토대로 발전방안을 마련한다는 취지에서 마련된 것으로, 황인홍 무주군수를 비롯한 한마당축제 참여 농가 등 100여 명이 참석해 성과를 공유하고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군에 따르면 지난 2일부터 7일까지 서울과 고양, 수원, 성남지역 하나로 마트 8곳에서 진행된 무주반딧불농ㆍ특산물 한마당축제를 통해 총 4억 6천여만 원어치의 농ㆍ특산물을 판매했으며 이외 수도권 지역에서의 대면 홍보와 각 언론매체를 활용한 전국 홍보에 집중하면서 반딧불농ㆍ특산물의 존재와 우수성을 알리고 와인 및 천마가공품의 입점 기반을 마련하는 성과를 올렸다.

 황인홍 군수는 “이번 행사를 통해 확실히 달라진 건 도시민들의 무주 농·특산물을 바라보는 눈과 그 가치에 대한 생각”이라며 “반딧불 브랜드를 알리고 농ㆍ특산물의 우수성을 보여준 만큼 판매는 앞으로 더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이어 “오늘 이 자리에서 내주시는 의견들이 앞으로 계획과 행보에 중요한 좌표가 될 것”이라며 “한 분 한 분, 한 마디 한 마디가 무주다운 무주를 만들고 건강가득 소득농업을 실현하는 동력이라는 생각으로 말씀을 아끼지 말아 달라”고 덧붙였다.

 이에 이번 행사에 참여했던 농업인들은 △원거리 행사ㆍ까다로운 인증절차 요구로 인한 참여부담과 △장기간 행사로 인한 일부 농산물의 신선도 하락, △해당 마트 계산대 이용에 따른 불편, △마트 할인행사로 인한 집중도 저하 등이 개선돼야 한다는 의견들을 냈으며 참여하지 못했던 일부 농가에서는 수도권 행사와는 별개로 도시소비자 초청 농ㆍ특산물 판매행사를 무주에서도 진행해줄 것을 건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군농업기술센터 농업지원과 신상범 기술기획 담당은 “농가들의 의견을 토대로 행사에 대해 다시 한 번 면밀히 분석하고 문제점을 보완해 농ㆍ특산물 홍보와 판매, 그리고 농가소득에 대한 기대치를 충족시켜 나갈 것”이라며 “반딧불 브랜드와 농산물 인지도 강화라는 반딧불농·특산물 한마당축제 본래의 목적이 소통과 보완을 통해 달성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무주=임재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