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마지막 경기전 수문장 교대의식 보러 오세요
올해 마지막 경기전 수문장 교대의식 보러 오세요
  • 김미진 기자
  • 승인 2018.11.08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주 토요일마다 전주한옥마을 방문객의 눈길을 사로잡은 경기전 수문장 교대의식이 10일 선보이는 의식을 끝으로 총 25회차 일정을 모두 마치고 내년을 기약한다.

 전주시가 주최하고 (사)전통문화마을(대표 김진형)이 주관한 이 행사는 조선시대 왕궁을 수위하던 수문장의 교대의식을 태조 이성계의 어진이 모셔져 있는 경기전의 상징적 의미를 담아 전주한옥마을만의 볼거리로 새롭게 연출한 프로그램이다.

 지난 2017년 첫 의식을 시작으로 꾸준하게 펼쳐져 2년간 전주 한옥마을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다채로운 볼거리를 제공하며 높은 관심을 받아 왔다.

 매 주말 펼쳐진 경기전 수문장 교대의식에는 총 40명의 출연진과 진행인력이 참여해 순라행렬과 식전공연, 교대의식을 선보였다.

 경기전 수문장 교대의식에는 매회 평균 3천여 명의 관람객이 찾아와 전통문화의 본향인 전주시와 전주한옥마을의 문화관광 품격을 높이는데 기여해왔다는 평가다.

 김미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