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당 다니기 싫어” 성모 마리아상에 낙서한 30대
“성당 다니기 싫어” 성모 마리아상에 낙서한 30대
  • 김기주 기자
  • 승인 2018.10.30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완산경찰서는 성모 마리아상에 낙서한 혐의(재물손괴)로 A(34)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30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8일 오후 4시 30분께 전주시 한 성당에 있는 성모 마리아상 눈을 붉은색 마커로 낙서한 혐의를 받고 있다.

 수사에 나선 경찰은 주변 폐쇄회로(CC)TV를 분석, A씨를 붙잡았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지인이 성당에 다니라고 권유해서 화가 나서 그랬다”고 진술 했다.



김기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