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개발공사 임대주택 품질향상 주부모니터 위촉
전북개발공사 임대주택 품질향상 주부모니터 위촉
  • 정재근 기자
  • 승인 2018.10.11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개발공사(사장 고재찬)는 11일 ‘공동주택 주부모니터 제3기’ 발대식을 갖고 임대주택 품질향상을 위한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이날 행사는 지난 6월 도내에 거주하는 30세이상 55세미만 주부를 대상으로 2주간 지원서를 접수 받아 심사를 통해 최종 선발된 12인의 주부모니터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주부모니터 운영계획 설명하는 등의 순서로 진행되었다.

 장수·임실·진안·무주 농어촌임대주택 및 만성 B-2BL 공공임대아파트 설계에 참여 꼼꼼한 주부의견을 설계에 적용하는 등 공동주택 품질향상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주부모니터 제3기는 향후 2년간 전북개발공사에서 추진하는 만성지구 B-2BL 공공임대주택, 장수·임실·진안·무주 농어촌임대주택에 대하여 마감공정의 품질점검뿐만 아니라 만성지구 A-2BL 공공임대주택 설계에 참가, 아이디어 제안 및 품질개선 등을 통해 입주민의 만족도를 높이는데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전북개발공사는 지난 2015년 혁신에코르 3단지 주부모니터를 도내 최초로 도입 품질점검을 실시한 결과 입주초기 하자민원을 크게 저감시킨 바 있다.

정재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