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추석 교통종합대책 추진
정읍시 추석 교통종합대책 추진
  • 정읍=강민철 기자
  • 승인 2018.09.19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는 오는 21일부터 26일까지 ‘추석 연휴 특별교통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연휴기간 교통 혼잡으로 인한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하여 특별교통대책 마련에 나섰다.

이번 특별교통대책은 공영주차장 무료개방, 다중이용 교통시설물 현장점검 정비, 교통 혼잡지역 주·정차 특별계도가 주된 내용이다.

시는 신호등 작동, 각종 교통표지판, 차선규제봉 등 교통시설물을 사전에 점검하여 보수하고, 터미널 및 공영주차장에 설치되어 있는 화장실과 관내 다중이용시설을 점검하여 각종 위생용품을 완비하는 등 귀성객을 맞이할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

귀성객 집중 방문기간인 22일부터 26일까지는 지역주민과 고향을 찾는 귀성객의 주차 불편 해소를 위해 관내 3개소의 유료공영주차장을 무료로 개방한다.

또한 상시 교통 혼잡지역인 정읍역, 터미널, 샘고을시장, 구)명동의류 일원의 불법 주·정차 특별 지도를 실시하여 호객행위, 장보기 차량 장기주차, 교통정체 예방 등 선진 주차 질서 확립을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아울러, 시는 ‘교통종합상황실’을 설치해 수송상황을 파악하고, 필요 시 관련 기관과 협조체계를 갖춰 긴급 상황에 대처해 나갈 방침이다.

권철현 교통과장은 “연휴 기간 중 귀성객과 시민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철저한 준비와 신속한 대응으로 연휴가 완료 될 때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읍=강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