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립둔산영어도서관, 이소애 시인 초청 강연
완주군립둔산영어도서관, 이소애 시인 초청 강연
  • 완주=배종갑 기자
  • 승인 2018.09.11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군립둔산영어도서관에 이소애 시인이 찾아온다.

 11일 완주군은 오는 13일 오전 10시 ‘시는 사물과 내통을 해야 살아남는다’를 주제로 이소애 시인의 특강이 열린다고 밝혔다.

 이 시인은 1994년 월간 ‘한맥문학’에 등단하고 ‘침묵으로 하는 말’, ‘쪽빛 징검다리’, ‘시간에 물들다’ 외 다수의 저서를 발간했으며 현재 전주문인협회 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이번 강의에서는 시인과 독자로 하여금 마음의 상처를 치유하는 시를 쓰는 법과 사물을 형상화 하는 법에 대해 강의할 예정이다.

 이 시인의 특강은 2018 길 위의 인문학 함께 읽기 프로그램 ‘결코 詩詩하지 않은 詩 인문학 여행’ 일환으로 둔산영어도서관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하는 2018년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함께 읽기 프로그램 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돼 지난 6월부터 운영하고 있다.

 둔산영어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의 자세한 내용은 도서관 홈페이지(http://lib.wanju.go.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전화(063-290-2243)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완주=배종갑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