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추석명절 물가 안정 시민 캠페인 전개
정읍시 추석명절 물가 안정 시민 캠페인 전개
  • 정읍=강민철 기자
  • 승인 2018.09.11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는 샘고을시장과 새암로 상점가 일대에서 정읍시 여성소비자연합 단체와 물가모니터 요원, 관계공무원 등 2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추석 명절 물가안정 시민 캠페인’을 펼쳤다.

이번 캠페인은 민족 고유 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담합행위 등 불공정행위를 방지하고 건전한 소비문화 정착을 위해 실시됐다.

참여자들은 시민들에게 지역농산물 구매, 과소비 자제, 알뜰 차례상 차리기 등 물가안정 캠페인에 동참할 것을 요청하고 가격표시제와 착한가격업소를 안내하는 내용이 담긴 홍보물을 나눠줬다.

시 관계자는 “모두가 넉넉하고 풍요로운 추석 명절이 될 수 있도록 서민생활 물가안정 관리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며 “시민들에게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통시장 등 지역 상권의 적극적인 이용과 협조”를 당부했다.

한편, 시는 내달 7일까지를 물가안정 특별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추석 명절 성수품의 가격 및 시장 동향을 파악하는 등 물가대책 종합상황실을 운영한다.

종합상황실에서는 소비자에게 정확한 가격정보를 제공하고 가격표시제 특별점검을 실시하여 물가안정 도모 및 건전한 유통거래 질서를 확립해 나갈 방침이다.

정읍=강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