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 중소벤처기업 우수제품 수출길 뚫어
중진공, 중소벤처기업 우수제품 수출길 뚫어
  • 정재근 기자
  • 승인 2018.08.30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진흥공단(이사장 이상직)은 30일 일산 킨텍스에서 ‘2018 글로벌 비즈니스 소싱페어’ 개막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막식에는 중진공 이상직 이사장,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김광곤 경영협력본부장,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 최만현 부원장, kotra 김두영 혁신성장본부장, 한국무역협회 허덕진 e-biz 지원본부장, 중소벤처기업 대표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은 이날 개회사를 통해 “이번 소싱페어는 지난해 95개사였던 해외바이어 참가규모를 대한민국 대표 온라인 수출플랫폼인 고비즈코리아를 활용해 32개국 195개사의 구매력 있는 바이어로 확대했으며, 행사 종료 후에도 주문·결제, 물류·배송 등 수출 전 과정을 고비즈코리아를 통해 사후 관리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글로벌 비즈니스 소싱페어는 30일, 31일 양일간 진행되며, 우수 혁신제품을 보유한 국내 중소벤처기업의 해외진출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소싱페어 첫날 공식적인 개막식과 함께 김태원 구글코리아 상무가 기조연사로 참여한‘디지털 전환 시대의 중소기업 글로벌마케팅 포럼’이 개최되었고, 수출 인증 정보, 수출 지원 시책 등 실무정보 제공으로 참여기업 관계자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이외에도 ▲중소벤처기업 및 사회적경제기업 해외판로 지원을 위한 우수상품 쇼케이스관 운영 ▲브랜드취약 및 창업초기 기업 해외진출을 위한 품평회 ▲유튜버·왕홍 등 온라인 유명인 초청 중소벤처기업 제품 현장 시연회 ▲해외바이어와 국내기업간 비즈니스 교류 기회 제공을 위한 환영리셉션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진행되었다.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은 “우리 중소벤처기업의 어려운 수출환경을 타개하기 위해 금년 행사는 지난해보다 2배 증가한 예산을 편성해 2,000여개 중소벤처기업이 참가하는 역대 최대 규모로 준비했다”며 “중소벤처기업 혁신제품의 해외 판로 개척과 글로벌 시장 진출을 통해 많은 일자리가 창출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재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