벼농사 소독
벼농사 소독
  • 김병순
  • 승인 2018.08.28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까지 벼농사를 오랜 세월동안 지어왔다. 그러나 올해처럼 벼에 대한 소독을 한 번도 안한적은 없었다. 그만큼 기후가 좋았고, 가뭄이 들었다지만 벼에게는 생육환경이 좋아 병해충이 없었다. 아마도 불볕더위에 바이러스나 벌레들도 더위를 먹었나 보다.

 이제 늦은 장마?가 지나면 소독을 해야겠다. 벼이상이 피어 오면서 항상 그렇듯 목도열병 예방을 해야하기 때문에 그리고 중국에서 날아오는 벼멸구, 이화병나방 등 충해예방을 해야한다.

 이제 추석도 채 한 달이 안남았고, 조상님들의 은덕으로 올 농사가 마지막까지 대풍으로 이어지길 미리 보름달에게 빈다.

 김병순 / 전주시 금상동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