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병원 응급의료센터, 112 상황실과 직통 콜벨 설치
전주병원 응급의료센터, 112 상황실과 직통 콜벨 설치
  • 이종호 기자
  • 승인 2018.08.13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응급실 폭행 사건이 잇따르면서 영경의료재단(이사장 최정웅) 전주병원은 112 상황실과의 직통 콜벨(풋-SOS 시스템)을 설치·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전북지역에서 최초로 설치·운영되는 콜벨(풋-SOS 시스템)은 응급실 내의 폭력상황 뿐 아니라 다른 긴급상황에서 의료인과 응급환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보호하기 위한 것으로 비상 콜벨을 누르면 즉시 112 상황실에 접수돼 가장 가까운 순찰차가 출동하는 시스템이다.

기존의 지역 지구대와의 유선 핫라인 시스템을 강화한 것으로 출동시간이 단축돼 지역민들의 안전과 응급실 내의 원활한 진료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최정웅 영경의료재단 이사장은 “응급실 폭행사건이 발생하지 않도록 환자 및 직원 안전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폭행 가해자에 대한 엄중한 처벌로 응급실내 주취폭행의 심각성을 다시 한 번 인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종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