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저소득층 주거급여 사전신청 접수
김제시, 저소득층 주거급여 사전신청 접수
  • 김제=조원영 기자
  • 승인 2018.08.09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는 오는 10월부터 부양의무자 기준 폐지에 따라, 13일부터 새롭게 수급 대상자들로부터 주거급여 사전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주거급여란 기초생활보장제도의 4가지 급여 중 하나로 소득과 주거형태, 주거비 부담수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저소득층 가구에 임차료나 집수리를 지원하는 제도로, 지원대상은 소득과 재산을 합한 금액인 소득인정액이 기준 중위소득의 43% 이하(4인 기준 월 194만 3천 원)인 가구다.

 지금까지는 급여 신청자의 부양의무자가 없거나 부양의무자가 있어도 부양 능력이 없어야 수급이 가능했으나, 오는 10월부터 이 기준이 완전 폐지됨에 따라 신청자는 부양의무자 기준의 제약 없이 소득인정액 기준만으로 급여를 받을 수 있게 됐다.

 신청은 수급권자 주민등록상 주소지 읍면동 주민센터를 직접 방문해 신청할 수 있으며, 방문신청 시 신분증을 지참해야 하며 대리 신청 시 위임장, 수급권자의 신분증 사본과 대리인 신분증을 지참해야 한다.

 한일택 김제시 건축과장은 “부양의무자 기준으로 인해 그동안 주거급여 지원을 받지 못했던 저소득층에 주거급여를 확대 지원할 수 있게 됐다”면서 “신규수급 대상자가 신청에서 누락되는 일이 없도록 홍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김제=조원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