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정동영 대표에 “한반도 평화 지원해달라”
문 대통령, 정동영 대표에 “한반도 평화 지원해달라”
  • 청와대=소인섭 기자
  • 승인 2018.08.06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6일 오후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와 전화통화를 갖고 한반도 평화와 선거제도개혁 문제 등을 언급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정 대표에게 전화를 걸어 “먼저 축하드리며 과거 큰 정당을 운영해 본 경험이 있으시니 잘 하시리라 믿는다”면서 “한반도 평화는 정 대표가 앞장서서 닦아 놓은 길이니 전폭적인 지원을 부탁드리고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고 배려하는 부분도 뜻이 같을 것이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어 “선거제도개혁은 시뮬레이션을 해보면, 자유한국당도 손해를 볼 일이 없다”며 “저는 이미 몇 차례 선거제도개혁에 대한 의지를 표명했고 그 내용을 개헌안에 담았으므로 정치개혁은 여야합의가 관례이니 국회의 뜻을 모으는 것이 중요하다”고 언급했다. 정 대표는 전날 당 대표 선출 후 선거제도 개혁을 일성으로 외쳤다.

 평화개혁연대와 관련해서는 “구체적 결과가 아직은 없지만 마음을 함께할 부분이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또 문 대통령은 “남북정상회담 자문위원으로 역할을 해주시고 계시니 남북문제와 북미문제의 어려운 점을 너무나 잘 아실 것이다”면서 “앞으로 변화되는 상황에 대해 설명을 드리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청와대=소인섭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