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지역 유학생, 관광서포터즈 포럼 참여
전북지역 유학생, 관광서포터즈 포럼 참여
  • 김혜지 기자
  • 승인 2018.07.30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 지역 선도대학 육성사업단이 도내 4개 대학(전북대, 우석대, 원광대, 전주대) 외국인 유학생 80여 명과 함께 최근 ‘선유8경 국제 청년 관광서포터즈 포럼’에 참여했다.

이번 행사에는 몰도바, 에콰도르, 과테말라, 에티오피아, 중국 등 11개국의 유학생들이 참석했다.

행사는 ‘새만금의 이해’라는 기조강연을 시작으로 전라북도 14개 시군 관광설명회 및 지역축제 트래블 투어로 이뤄졌다.

특히 ‘마케터의 길 콘텐츠가 답이다’라는 주제의 강연은 평소 SNS 및 마케팅에 관심이 있는 유학생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유학생들은 1일 관광 서포터즈로 변신해 SNS 홍보 미션에 참여하면서 지역을 보다 가깝게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남호 총장은 “우리 대학을 비롯한 도내 유학생들이 이번 행사를 통해 전북 지역을 보다 쉽게 이해하고, 유학에 대한 자긍심을 높일 수 있는 기회가 됐을 것이다”며 “다양한 유학생 지원 프로그램 등을 개발해 이들의 만족도를 크게 높이고, 전북 지역 대학들의 글로벌 인재양성 선순환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혜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