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체육회 청소년 클럽대항·무예대회 28일 개막
전북도체육회 청소년 클럽대항·무예대회 28일 개막
  • 남형진 기자
  • 승인 2018.07.24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지역 청소년들의 건강한 여가 문화 조성을 위한 2018 청소년 클럽대항·무예대회가 오는 28일 개막한다. 

24일 전라북도체육회(회장 송하진)는 “도내 청소년들의 건강과 건전한 여가문화 조성을 위한 청소년 종합 축제의 장인 ‘2018 청소년클럽대항·무예대회’가 오는 28일부터 3일간 개최된다”고 밝혔다.

전라북도체육회가 주최하고 전라북도 종목단체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주말을 활용해 경기가 펼쳐지며 축구, 농구, 검도, 태권도, 합기도 등 5개 종목에 걸쳐 총 259개 클럽 2천여명의 청소년들이 출전해 그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겨루게 된다.

특히 올해로 25주년을 맞이하는 클럽대항은 도민 건강 100세 시대를 맞아 청소년기 건전한 여가생활 정착과 운동습관 조성을 위한 프로그램 제공으로 학업에 지친 청소년들에게 새로운 활력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전북도체육회는 최근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는 점을 감안, 학생들이 안전하게 경기에 참여할 수 있도록 만약의 사고에 대비해 스포츠안전재단 보험 가입을 의무화했으며 나아가 현장에 의료진과 구급차량을 대기시켜 놓는 등 안전 대책에도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전라북도체육회 최형원 사무처장은 “올해로 25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대회는 청소년들이 운동의 즐거움을 느끼고 건전한 경쟁을 통해 도전 의식을 함양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며 “청소년들이 즐기는 체육을 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 보급하겠다”고 말했다.

 

 

 

남형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