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 동상면, 피서철 손님맞이 준비 완료
완주 동상면, 피서철 손님맞이 준비 완료
  • 완주=배종갑 기자
  • 승인 2018.07.12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철 최고의 피서지로 각광받고 있는 완주군 동상면(면장 김은중)이 손남맞이 준비를 완료했다.

 12일 동상면은 본격적인 피서철을 앞두고 피서객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피서를 즐길 수 있도록 안전관리 대책 및 환경정비를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동상면에는 천혜의 청정지역인 신월천, 수만천, 대아천 계곡과 대아댐, 동상저수지 수변 낭만가도를 갖고 있다.

 우선 동상면은 피서지 주변의 27개소의 공중 및 간이화장실에 대한 시설물점검, 편의용품 교체, 환경정비을 실시하고 주요 도로변에 대한 제초작업을 완료했다.

 또 물놀이 위험지역 및 상습 교통정체구간은 안전요원을 배치하고 쓰레기 처리대책도 추진한다.

 김은중 동상면장은 “한발 빠르게 안전하고 깨끗한 환경을 조성해 다함께 열어가는 으뜸도시 완주, 청정 동상 이미지를 확립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완주=배종갑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