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수 전주시장 국가예산 확보 잰걸음
김승수 전주시장 국가예산 확보 잰걸음
  • 장정철 기자
  • 승인 2018.07.12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승수 전주시장이 국가예산 시즌을 맞아 무더위 속에서도 국회와 기재부 등을 잇따라 오르내리며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

미세먼지 저감 시범도시 조성과 드론 메카도시 기반조성 등 내년도 국가예산 확보를 위해 적극 나서고 있는 김 시장은 12일 전주시 국장급 간부공무원들과 함께 2019년 국가예산 2차 심의 단계에 접어든 기획재정부를 방문, 국가예산 중점사업 반영을 위한 총력 대응활동을 전개했다. 16일에도 서울을 또 다시 찾는 등 민선 7기가 시작하자마자 바쁜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 

이날 김 시장은 기획재정부 경제예산심의관 등 5개 심의관과 문화예산과, 국토교통예산과, 산업정보예산과, 농림해양예산과 등 9개 부서를 차례로 방문해 전주시 주요사업 국가예산 증액 및 반영을 위해 사업을 설명하고 관심과 협조를 요청했다.

주요 건의사업은 △전주무형유산진흥복합단지 조성 △드론 메카도시 조성을 위한 기반조성 △전북 중소기업연수원 △기술창업성장지원센터 구축 △도시 숲을 이용한 미세먼지 저감 시범도시 조성 등 도시혁신성장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사업들이다.

김 시장은 기재부 예산심의가 마무리되는 오는 8월 말까지 전북도, 정치권 등과 함께 면밀한 국가예산 공조 핫라인을 구축, 국가예산 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을 위해 중앙부처와 국회를 지속 방문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김 시장은 11일에는 국회를 방문해 정운천 의원(전주을, 바른미래당)과 정동영 의원(전주병, 민주평화당), 홍영표 의원(인천부평을, 더불어민주당) 등 전북지역 국회의원과 전북을 연고로 둔 국회의원에게 중요사업에 대한 당위성을 설명하고, 국비 확보를 위해 협조해줄 것을 요청하기도 했다.

장정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