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전라북도 국제교류센터 업무협약 체결
김제시·전라북도 국제교류센터 업무협약 체결
  • 김제=조원영 기자
  • 승인 2018.07.12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는 12일 대한민국 글로벌 육성축제, 제20회 김제지평선축제를 통해 외국인들에게 한국의 다양한 농경문화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전라북도 국제교류센터와 문화·관광분야 국제교류 촉진 및 공동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제시(시장 박준배)는 12일 전라북도 국제교류센터와 문화·관광분야 국제교류 촉진 및 공동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대한민국 글로벌 육성축제, 제20회 김제지평선축제를 통해 외국인들에게 한국의 다양한 농경문화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민간 국제교류 활성화를 도모함으로써, 양 기관의 공동발전과 상생을 위하여 체결됐다.

 협력분야는 한국-러시아 간 지평선축제를 통한 문화교류추진, 한국-태국 수교 60주년 기념 한·태 관광진흥협회 임원 초정, 지평선축제-전북 국제교류 페스티벌 간 공동 홍보 등으로, 김제시와 전라북도 국제교류센터가 다양한 분야의 국제 교류를 폭넓게 추진해 민간 국제교류의 수요 증가에 적극 대응하기로 했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전라북도 국제교류센터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게 되어 무척이나 기쁘다. 이번 지평선축제를 시작으로 서로 간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유기적 연대를 확립해 정보를 공유하고 다양한 국·내외 행사 프로그램을 공동 운영하는 등 글로벌 문화 교류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했다.

 한편, 올해로 스무 해를 맞는 제20회 김제지평선축제는 10월 5일부터 10월 9일까지 5일간 벽골제 일원에서 관광객 이목을 사로잡는 다채로운 행사로 더 큰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김제=조원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