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소방서 폭염구급대 5개대 운영
부안소방서 폭염구급대 5개대 운영
  • 방선동 기자
  • 승인 2018.07.12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소방서(서장 전두표)가 폭염에 대비해 폭염구급대 5개대를 편성해 운영한다.

 지난해 부안군에서는 폭염으로 인한 온열환자 18명이 발생하는 등 매년 폭염으로 인한 온열질환자의 발생빈도가 높아지고 있다.

 부안소방서는 올해는 평년보다 폭염일수가 길어진다는 기상청예보에 따라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오는 9월말까지 폭염구급대 5개대를 편성했다.

  폭염구급대에는 얼음팩, 얼음조끼, 생리식염수 등 체온을 낮출 수 있는 장비를 비치하고 여름철 온열환자 발생 대비 구급대원 특별훈련을 실시하는 등 폭염대비에 만반의 준비를 끝냈다.

 전두표 부안소방서장은 “폭염기간동안 밭일 등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물을 많이 섭취해 건강관리에 유의해야하며 온열환자 발생시 즉시 그늘이 있는 장소로 이동하도록 한 후 신속하게 119에 신고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