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 부귀농협마이산김치 중국 진출 초읽기
진안 부귀농협마이산김치 중국 진출 초읽기
  • 김성봉 기자
  • 승인 2018.07.12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 부귀마이산김치가 중국에 진출하게 됐다.

 진안고원 프리미엄 김치의 중국 수출 활성화를 위해 12일 진안군- 부귀농협, 한식세계화북경협의회 3자간 업무협약(MOU)이 체결됐다.

 이항로 진안군수와 정종옥 부귀농협 조합장, 온대성 한북협회장 및 수출 관계자 등 10여명이 참석한 협약서에는 진안고원 프리미엄 김치의 중국 수출 및 판매 활성화를 위한 상호 협력사항 등 사업의 성공적인 수행을 위한 각 기관의 역할과 의무에 관한 사항 등이 명시되었다.

  그간 진안군은 마이산 고품질 김치의 중국 수출을 위해 지난 4월 한북협와 수출방안을 협의했으며, 5월에는 시장 개척 방안 모색과 구체적인 세부사항 협의를 위해 중국 출장을 가는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왔다.

  정종옥 부귀농협 조합장은 “이번 수출은 실질적 소득보다는 진안고원 김치 홍보에 초점을 맞춰 추진하고 있다.”며 “진안고원 농특산물 이미지 제고는 물론 향후 농가소득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항로 진안군수는 “부귀농협에서는 관내 우수한 농산물을 이용한 고품질 김치 생산에 더 힘써 줄 것과 한북협에서는 중국시장 개척을 위해 노력해 달라.”고 당부하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김치는 물론 진안고원 농특산물이 중국을 넘어 세계로 뻗어나갈 수 있도록 해외 수출사업에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진안=김성봉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