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만경읍 황상동 마을 자발적 환경정비 귀감
김제시 만경읍 황상동 마을 자발적 환경정비 귀감
  • 김제=조원영 기자
  • 승인 2018.07.10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 만경읍 황상동 마을 주민들이 무더위 속에서도 자발적으로 도로변 제초작업 및 마을 대청소를 실시하고, 마을 환경정비에 앞장서는 모습을 보여 타 마을에 큰 귀감이 되고 있다.

 황상동 마을(이장 정귀권)은 매년 마을 주민들이 스스로 참여해 마을 진입로와 안길 풀베기 작업을 실시해 깨끗한 내고장 만들기에 앞장서고 있는 가운데, 이날은 이른 새벽부터 주민들이 예취기와 낫 등을 가지고 나와 도로변 풀베기 작업을 실시했으며 앞으로도 추석과 지평선축제 등을 앞두고도 마을 환경정비를 실시할 예정이다.

 정귀권 이장은 “잡초제거, 마을 대청소 활동을 벌이며 마을이 깨끗해진 것은 물론 주민들의 화합을 다질 수 있는 기회가 됐다”며 “앞으로도 마을 주민들과 상호 협력해 지속적으로 마을 정비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제=조원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