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장 인사검증 적법”
청와대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장 인사검증 적법”
  • 청와대=소인섭 기자
  • 승인 2018.07.09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는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장(CIO)에 대한 공직기강비서실의 인사검증이 직권남용이라는 일부 보도에 대해 적법한 절차라고 반박했다.

 청와대는 9일 배포한 보도자료에서 ‘CIO 후보인 곽태선 전 베어링자산운용 대표를 상대로 인사 검증한 것은 직권남용에 해당한다는 조선일보와 한겨레 등의 지적에 대해 “보건복지부장관의 요청에 대한 행정응원이다”고 밝혔다. 행정응원은 행정관청이 직무를 수행함에 있어 필요한 행위 또는 협력을 다른 관청에 요구하는 경우 이러한 요구에 응하는 행위를 의미한다.

 청와대는 “보건복지부장관은 추천위원회에 의해 추천된 기금운용본부장 후보에 대한 승인권이 있다”며 “장관의 후보자 승인권은 후보검증 권한을 당연히 포함하나 복지부는 후보자 검증에 관해 독자적 직무수행이 어렵다”고 밝혔다. 이 때문에 후보자 검증 사무에 관해 행정절차법 제8조 제1항에 의거, 행정응원을 대통령비서실에 요청한 것이고, 대통령비서실이 이에 응했다는 것이다.

 청와대는 또 곽 전 대표에 대한 청와대의 인사검증이 복지부장관에 대한 대통령의 행정감독권 행사라고 밝혔다. 청와대는 “정부의 수반인 대통령은 보건복지부장관에 대한 임명권자로서 보건복지부장관을 지휘·감독하고, 보건복지부장관의 처분이 위법 또는 부당하다고 인정한 경우 이를 중지하거나 취소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보건복지부장관의 처분에는 기금운용본부장 후보에 대한 승인을 포함하는 것으로, 대통령은 보건복지부장관의 승인 처분에 대한 감독 및 취소권 행사의 방법으로 기금운용본부장 후보에 대한 적격성 여부를 조사할 수 있다고 청와대는 밝혔다.

청와대=소인섭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