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 성수면 포동마을 물놀이장 운영
진안 성수면 포동마을 물놀이장 운영
  • 김성봉 기자
  • 승인 2018.07.09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람도 쉬어가며 물이 맑고 차기로 소문난 진안 성수면 포동마을에서 내달 말까지 물놀이장을 운영한다.

 포동마을은 인근도시 주민들이 많이 찾는 피서지 중 하나로 민박, 평상, 카페, 찜질방, 농특산물 직거래장터 등 각종 편의시설이 갖춰져 있으며 전통음식 식당도 함께 운영하고 있다.

 강신오 포동마을 이장과 주민들은 지난 6월 중순부터 물놀이장 보수를 끝내고 마을주변을 청소하는 등 손님 맞을 채비를 마쳤다.

 물놀이장 마을사업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이해석 성수면장은 “농번기에 바쁜 와중에도 선뜻 귀한 시간을 내 물놀이장을 준비하는 주민들에게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마을사업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서로 도와가면서 더불어 잘 사는 포동마을로 더욱 발전하기를 바란다” 고 격려의 말을 전했다.

 이에 배갑용 포동마을 개발위원장은 “주민들과 작지만 큰 정성으로 시작한 물놀이장이 올해도 개장하게 되어 정말 기쁘게 생각하고, 무더위도 날리고 건강한 여름을 약속하면서 앞으로도 포동마을과 성수면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진안=김성봉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