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복 군산부시장 취임 “지역 현안 해결에 최선”
이승복 군산부시장 취임 “지역 현안 해결에 최선”
  • 정준모 기자
  • 승인 2018.07.09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력하나마 ‘시민과 함께하는 자립도시 군산’ 조성에 힘을 보태겠습니다”

 신임 이승복 군산부시장의 부임 일성이다.

 이 부시장은 “GM공장 폐쇄 등과 관련한 위기 극복을 위해서는 어느 때보다도 시민과의 소통, 공직자들의 열정과 노력이 절실히 요구된다”며 “공직생활 노하우와 역량을 더해 현안 해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공직문화 개선과 더불어 소통하는 열린 행정으로 군산 발전에 초석이 되겠다”는 각오를 내비쳤다.

 이승복 부시장은 7급 공채 출신으로 군산시 구암동장, 건축과장, 전라북도 토지주택과장, 규제개혁추진단장, 안전정책관, 김제시 부시장, 환경녹지국장 등을 두루 거친 행정 전문가로 평가받고 있다.

 지난해 안전정책관 재직 시 국가사회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 근정포장을 수상했다.

군산=정준모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