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 마령 오동마을 “클로렐라로 키운 상추와 가지 돈 되네요”
진안 마령 오동마을 “클로렐라로 키운 상추와 가지 돈 되네요”
  • 김성봉 기자
  • 승인 2018.07.08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큰 수입은 아니지만 적지 않은 용돈이 생겨 텃밭 가꾸는 재미가 쏠쏠합니다.”

 농업용 클로렐라로 키운 텃밭 농산물이 고령 여성농업인들에게 짭짤한 소득원으로 주목받고 있다

 진안 마령면 오동마을 원예작목반(반장 최미희)에서 클로렐라로 키운 여름 상추와 가지가 시장에 첫 출하 돼 인기를 끌고 있다.

 이들을 위해 진안마이산조합공동법인이 텃밭 농산물 출하와 유통에 도움을 주고 있다.

 그동안 농업기술센터에서는 친환경 농산물 생산기술 확대와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농업용 클로렐라 배양액을 무료로 공급, 배양액을 활용해 키운 상추, 가지, 부추 등 텃밭 농산물이 당도, 병충해 저항성, 저장성이 증가함에 따라 재배농가로부터 클로렐라 사용이 꾸준히 늘고 있다.

 고경식 기술보급과장은 “청정 진안고원에서 신선한 농산물을 재배해 소비자에게 신뢰와 만족을 줄 수 있도록 클로렐라를 활용한 작물재배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며 노인 일자리 창출의 일환으로 고령의 농업인들과 함께하여 소득을 올릴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진안=김성봉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