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수 전주시장 국가예산 확보 구슬땀
김승수 전주시장 국가예산 확보 구슬땀
  • 이방희 기자
  • 승인 2018.07.04 1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승수 전주시장이 국회에 전북 중소기업연수원 건립과 드론 메카도시 조성 등 문화로 번영하고 경제로 성장하는 찬란한 전주시대를 열기 위해 필요한 국비 지원을 요청했다.

김 시장은 4일 오전 국회를 방문해 김수흥 예결위 수석전문위원과 김광수 의원(전주갑, 민주평화당), 정운천 의원(전주을, 바른미래당), 정동영 의원(전주병, 민주평화당), 김관영 의원(군산, 바른미래당), 홍영표 의원(인천부평을, 더불어민주당) 등 전북지역 국회의원과 전북을 연고로 둔 국회의원 등을 대상으로 ‘2019년도 국가예산 확보’ 활동을 펼쳤다.

 이 자리에서 김 시장은 벤처기업의 신규 창업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을 위한 전문 연수원인 △전북 중소기업연수원 건립 사업 △전주 무형유산 진흥 복합단지 조성 △드론 메카도시 조성을 위한 기반시설 구축 △전주동물원 생물자원 보전시설 설치 △세대통합형 국립예술치유센터 등 전주시의 성장·발전을 이끌 주요 사업에 대한 국비지원 필요성에 대해 설명하고,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김 시장은 기재부 심의가 마무리되는 오는 8월까지 상황변화를 주시하면서 반드시 반영되어야 하는 현안사업은 발 빠르게 움직여 적극적 설명과 함께 대응논리를 마련하는 등 예산확보를 위해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이제 국가의 시대가 가고 도시의 시대가 오고 있다. 전주시가 강점인 문화를 통해 문화강국 대한민국의 꿈을 실현시키고, 문화관광경제와 기업경제, 금융경제 등 시민들의 먹거리를 키우는 일에 집중할 것”이라며 “체계적인 사전준비와 도전적인 대응으로 찬란한 전주시대를 열 국가예산을 많이 확보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이방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