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호 내부 수질개선에 대한 전북도의 주도적 노력 필요
새만금호 내부 수질개선에 대한 전북도의 주도적 노력 필요
  • 김현수
  • 승인 2018.06.27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열했던 6.13 지방선거가 끝났다. 많은 후보들이 우리 삶의 질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다양한 분야에 공약을 쏟아내었고, 우리는 이를 검토하고 판단하여 지역을 대표할 일꾼을 선발하였다. 선거철에 발표되는 수많은 공약을 다 세밀히 검토하기는 쉽지 않은 일이기에 대부분 자신이 관심을 두는 분야의 공약을 집중적으로 읽어보게 되는 것 같다. 환경을 전공하고 있는 필자는 도내 환경분야, 특히 새만금 수질에 관련된 공약이 무엇이 있는지 관심을 뒀던 것 같다. 새만금 사업은 현 정부가 들어서면서 신속한 사업의 추진을 대통령이 약속하였고, 이에 따라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에 대한 도민의 기대는 그 어느 때보다 높다. 이런 상황에서 그동안 신속한 사업 수행의 주요 걸림돌 중 하나였던 새만금호의 수질에 대해 후보들이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었는지 많은 도민들이 관심을 뒀을 것으로 생각한다.

 새만금에 대한 후보들의 공약은 크게 새만금 개발과 수질보전의 두가지 측면에서 바라볼 수 있었다. 안타깝게도 이번 선거에서 대부분의 공약은 개발에 집중되었고, 수질문제에 관련된 공약은 해수유통 외에 찾아보기 어려웠다. 선거 결과 해수유통을 주장했던 후보들은 낙선하였고, 이제는 새만금 개발에 대한 청사진을 제시했던 도지사 당선자와 전라북도가 함께 어떻게 수질을 잘 유지할 수 있을지를 고민하는 일만 남았다.

 그동안 새만금호 수질관리를 위해 수행된 정책은 대부분 호수 내부보다는 새만금호로 유입되는 만경강과 동진강 유역의 오염을 저감하는 쪽에 집중되었던 측면이 있다. 호수 내부에 대한 수질개선 노력이 상대적으로 부족했다고 하여 정책 입안자나 시행기관을 비난할 필요는 없다. 유입되는 물이 오염된 상태에서 호수 수질을 깨끗하게 유지하고 관리하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일 뿐만 아니라, 그동안 지속적인 매립과 준설작업으로 인해 호수 내부의 지형변화가 일어나 고정된 수질정책을 수립하기 어려웠던 것이 사실이기 때문이다. 이런 측면에서 그동안의 수질정책은 논리적으로 합당했다고 말할 수 있다.

 지난 10여년간 수행된 만경강과 동진강 유역의 오염저감 사업은 나름대로 효과를 보여, 두 하천의 수질은 점차 개선되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새만금호로 유입되는 강물은 점차 깨끗해지고 있지만, 호수 내부 수질의 뚜렷한 개선효과를 보이지 않고, 전체적으로 정체된 형국이다. 호수로 들어오는 물이 깨끗해지는데도 호수 수질이 개선되지 않는다면 당연히 호수 내부에서 어떤 일이 일어나는지 다양한 조사연구를 수행하여 알아내고, 이를 바탕으로 합리적인 호내 수질관리 정책을 수립할 필요가 있다.

 만경, 동진강 유역만큼은 아니지만, 그간 새만금호 내부에 대한 연구도 간헐적으로 수행된 바 있다. 이들 연구의 결과는 하천으로부터 유입되는 오염물질의 성상 또는 형태가 호 내에서 일정하게 유지되는 것이 아니고 내부 기작에 의해서 변화됨을 지시하고 있다. 특히, 새만금호 내에서 성장하는 조류는 오염물질의 성상변화를 초래하는 가장 중요한 요소임을 지시하는 연구결과가 최근 발표된 바 있다. 조류의 성장과 사멸을 통한 침강 등은 새만금에서 오염물질의 내부순환이라는 악순환의 고리를 만들어 낼 수 있다는 것이다. 이러한 초기 연구결과를 사장시키지 말고 이후 조사연구의 기초자료로 활용하여 올바른 연구방향을 설정하여 제대로 된 수질관리 정책을 세우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기초자료를 축적해야 한다. 특히, 새만금호의 매립과 준설이 어느 정도 진행되어 호수 내부의 수체의 물리적 흐름이 일정한 양상을 보이기 시작할 것으로 예상하는 올해와 내년에 집중적인 투자를 통해 연구조사를 수행하여야 사업초기 수질을 양호하게 유지할 수 있다.

 새만금호 내부 수질의 관리는 전라북도의 책임이 아닐 수는 있지만, 수질문제로 인한 사업 성패여부의 변화는 도민들에게 직접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수질관리에 직접적인 책임은 없지만, 전라북도에서 호수에 대한 연구조사 사업은 얼마든지 발주하고 수행할 수 있다. 실제로, 위에 기술한 매우 유용한 연구결과는 전라북도에서 발주한 연구용역의 결과 도출된 것이다. 그러므로 기존의 노력에서 한걸음 더 나아가 전라북도에서 주도적으로 새만금호 내부의 조사연구를 수행하도록 노력하고 중앙정부를 압박함으로써 좀 더 개선된 수질을 얻을 수 있을 것이다. 세계 잼버리와 같은 국제행사를 유치하고 내부 준설과 매립이 마무리되어가는 현 시점에서 본격적인 호 내 수질관리는 매우 중요하다. 이러한 중요한 시기에 연임에 성공한 도지사와 전라북도 관계자들이 이 부분에 대해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하여 성공적인 사업 수행이 이루어지고, 이를 바탕으로 전라북도에 번영의 미래가 열리기를 기원한다.

 김현수<전북대 교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