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의 운치 장쑤 사진전
물의 운치 장쑤 사진전
  • .
  • 승인 2018.06.14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자강(張家港) 향산사(香山寺)

 

  “세연지(洗硯池)에서 소나무 울음소리 듣고 도화간(桃花澗)에서 티끌을 씻노라.” 강남의 사찰을 대표하는 쑤저우 장자강 향산사는 진강진 향산 남쪽에 위치한다. 해발은 125미터, 원래 이름은 비릉사(毗陵寺)로 동한(東漢) 시대에 건설되었다. 지금까지 1,700여 년의 역사를 간직한 강남 72대 사찰에 속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