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마이산 일부 지역 ‘음주행위 금지구역’ 지정
진안군 마이산 일부 지역 ‘음주행위 금지구역’ 지정
  • 김성봉 기자
  • 승인 2018.06.14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이산 일부지역이 ‘음주행위 금지구역’으로 지정됐다.

 14일 진안군에 따르면 마이산 도립공원 내 합미산성∼고금당 탐방로 구간과 암마이봉 정상부 일대를 음주행위 금지구역으로 지정·공고했다.

 음주행위 금지구역 지정은 자연공원법 및 시행령 개정에 따른 것으로 11월 7일까지 계도와 홍보활동을 벌인 후 집중단속에 들어갈 방침이다.

 군은 마이산 도립공원 홈페이지(maisan.jinan.go.kr)와 주민자치회, 이장회의 등을 통한 홍보와 음주행위 금지를 알리는 현수막을 게첨하는 등 도립공원 내에서 음주 행위가 발생하지 않도록 계도에 나섰다.

 군 관계자는 “음주로 인한 인명사고 위험이 큰 지역을 중심으로 금지구역을 지정했다”며 탐방객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한편 금지구역에서 음주행위로 적발되면 5만∼1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진안=김성봉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